남양주시, 드론 활용 공유재산 실태조사 ‘우수사례’ 호평
상태바
남양주시, 드론 활용 공유재산 실태조사 ‘우수사례’ 호평
  • 변현주 기자
  • 승인 2019.12.03 1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한해 총 10필지 약 59억 상당 은닉 재산 발굴

경기 남양주시(시장 조광한)의 드론을 활용한 공유재산 실태조사 방법이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개최된 공유재산 제도발전 세미나에서 우수사례로 선정되는 영광을 얻었다.

지난 1127~28일 이틀간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충남 아산시의 캠코 인재개발원에서 개최된 공유재산 제도발전 세미나에서 남양주시의 드론을 활용한 공유재산 실태조사 방법이 우수사례로 선정돼 기술시연회를 가졌다.

이날 시는 고규창 행안부 지방재정경제실장 및 관계자가 참여한 가운데, 스마트 기술인 드론을 활용한 입체적인 공유재산 실태조사 방법을 소개하고, 이어 개최된 기술 시연회에서 드론 2대를 직접 운용해 촬영한 캠코연수원 지형을 정사영상 편집 및 3D모델링 프로그램을 통해 3D로 바꾸는 작업과 드론 비행을 시연했다.

또한, 행사장에 남양주시 부스를 마련해 공유재산 담당자 대상으로 시가 드론을 활용한 공유재산 실태조사 방법 등 우수사례 소개 및 업무 노하우를 공유해 참석자들로부터 하여금 좋은 호응을 얻었다.

이번 드론 시연을 직접 진행한 남양주시 관계자는 이번 세미나를 통해 드론을 활용한 남양주시의 선도적인 공유재산 실태조사를 소개할 수 있었다. 앞으로도 신기술을 접목한 실태조사로 체계적인 공유재산 관리와 숨겨진 은닉재산을 찾는 등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남양주시는 드론을 활용해 지난 1056억 상당 은닉 토지를 비롯해 2019년 한 해간 총 10필지 약 59억 상당의 은닉 재산을 발굴했다.

한편, 이번 세미나에는 전국 자치단체, 교육청, 유관기관 등 공유재산 담당자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공유재산 실태조사 선진사례 시연, 공유재산의 활용 및 효율적인 관리를 위한 정보시스템 구축 등의 주제로 발표와 토론이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