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워킹 스루’ 2곳 설치 운영
상태바
남양주시, ‘워킹 스루’ 2곳 설치 운영
  • 김승일 기자
  • 승인 2020.03.20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청사와 풍양보건소 설치…사전 예약 후 월~금 이용가능

경기 남양주시(시장 조광한)323일부터 남양주시 제2청사와 풍양보건소에 감염안전 진료부스 인 워킹 스루(walking through)’ 2곳을 설치해 운영한다.

워킹 스루1인용 음압실에서 인터폰으로 진료를 하고 진료자가 검사실 구멍으로 팔을 넣어 검체를 채취해 수거하는 방식으로, 의사와 환자를 분리해 안전하고 빠르게 검사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이 검사 방식은 의사와 환자가 직접 접촉하지 않아 환자 비말에 의한 감염 위험을 현저히 낮출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검체 채취부터 부스 소독까지 10분밖에 걸리지 않아 환자들의 대기 시간을 단축할 수 있으며, 의료인이 보호복을 입고 벗는데 드는 불편함을 줄일 수 있어 의료진과 환자 모두의 만족감이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드라이브 스루 검사방식은 차에서 내리지 않고 접촉없이 빠르고 안전하게 검사가 가능해 시민들로부터 호평을 받았으나 차가 없는 분들은 이용하기가 어려웠다하지만, 이번에 설치하는 워킹 스루는 차가 없는 환자나 스스로 운전하기 어려운 고령자도 이용할 수 있고, 감염우려로 검진을 받기 꺼려하는 분들도 편하게 검사를 받을 수 있어 추진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조 시장은 코로나19가 진정되더라도 향후 바이러스 발생 시에 지속적으로 사용될 것으로 예상된다또한, 부스의 디자인과 색상을 최대한 밝게 제작해 검사를 받으러 오는 시민들의 심리가 안정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23일부터 운영하는 워킹스루는 주말을 제외한 월요일부터 금요일(09:00~18:00)까지 이용가능하며, 사전 예약 후 방문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