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가평군·포천시와 ‘공동형 장사시설’ 건립추진
상태바
남양주시, 가평군·포천시와 ‘공동형 장사시설’ 건립추진
  • 김승일 기자
  • 승인 2020.05.11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장장 가평군 내 공개모집 선정...화장로 7기 내외로 2026년 상반기 완공

경기 남양주시(시장 조광한)8일 가평군청에서 공동형 광역장사시설 건립 추진을 위해 가평군·포천시와 양해각서(MOU)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조광한 남양주시장, 김성기 가평군수, 박윤국 포천시장이 참석했으며, 3개 시·군은 화장시설이 없는 지역주민들의 고충을 해소하고 건전한 화장 문화 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광역화장장 공동건립 추진계획에 대해 확인하고, 향후 행정절차 진행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공동화장장의 입지는 가평군 지역 내에 공개모집을 통해 선정하고, 선정지에는 인센티브와 각종 혜택이 주어질 예정이며, 화장장은 화장로 7기 내외로 설치해 2026년 상반기완공을 목표로 건립된다.

총사업비는 약 510억으로 추산되며, 추후 입지 선정이 완료되면 산출된 총사업비에 따라 3개시·군 지자체가 협의해 분담할 계획이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사회적 약자들에게는 장례복지가 중요하고, 장례복지를 통해 취약계층의 삶의 무게를 줄일 수 있다, “이 사업을 잘 완료해 기초자치단체 상생 협력 모델의 이정표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가평군은 양해각서 체결이후 건립 추진을 위해 8월까지 장사시설 건립추진 위원회를 구성해 사업을 본격 추진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