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집중호우대비 주말 긴급 ‘현장점검’
상태바
남양주시, 집중호우대비 주말 긴급 ‘현장점검’
  • 김승일 기자
  • 승인 2020.07.20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광한 시장, “피해가 발생되지 않도록 철저히 대비하라” 지시

경기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19일 집중호우를 대비해 재해위험이 높은 관내 주요 공사현장 긴급점검에 나섰다.

주말임에도 불구하고 조광한 시장을 비롯해 박신환 부시장, 교통도로국장, 안전기획관, 종합민원담당관 등 관련부서 공무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뤄진 긴급 현장점검은 199시 기준으로 남양주시에 호우주의보가 발효된 데에 따른 피해상황을 점검하고 20일 새벽 또다시 짧은 시간 내에 강한 비가 예상됨에 따른 수해 예방 차원에서 이뤄졌다.

조 시장은 오남읍에 위치한 국지도 98호선 도로 공사 현장을 방문해 공사 관계자로부터 수해대비 계획에 대한 보고를 받고 공사장 내 붕괴 위험이 있는 비탈면을 돌아보며 공사장 주변 배수 계획, 성토부 보호 조치 방안, 절취 사면 등 피해가 발생할 수 있는 지역을 꼼꼼히 확인했다.

조 시장은 안전에 대한 대비는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는다. 99% 완벽해도 1% 부족하면 피해가 발생 할 수 있다. 내일 새벽 많은 비가 예상되니 공사현장에 공사관계자 뿐만 아니라 안전기획관 직원들도 대기하면서 재난 비상상황을 예의 주시하고 비가 일정수위 이상 왔을 경우 경찰서와 협의하여 도로를 통제하는 등 시민 안전에 철저를 기하라고 말했다.

이어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충실히 가동하여 이 공사장 뿐만 아니라 관내 어디에서도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가 발생되지 않도록 철저히 대비하라고 지시했다.

한편, 시는 집중호우로 인한 긴급 상황에 대비해 24시간 남양주시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하고 있으며, 기상 상황에 따라 단계별 비상근무를 실시해 호우로 인한 시민 불편 및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빠르게 대응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