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한국관광공사 선정 관광두레 주민사업체 6개소 선정
상태바
포천시, 한국관광공사 선정 관광두레 주민사업체 6개소 선정
  • 정재수 기자
  • 승인 2020.09.02 12: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 포천시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관광공사가 주관하는 2020 관광두레사업 주민사업체 공모에 6개의 주민사업체가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관광두레사업은 지역주민들이 스스로 힘을 모아 공동체를 구성하고, 주민의 역량에 맞는 관광사업을 경영할 수 있도록 육성·지원하는 사업으로, 지난 2월 신규지역으로 포천시가 선정되어 지역의 지속 가능한 관광사업 육성을 위해 추진해왔다.

이번 사업에 선정된 포천시 주민사업체는 힐데루시자연치유(자연치유체험), 비둘기낭마을(트레킹 도시락), 박차고(대표 먹거리), 포천피크닉(포천 유가공품 판매), 묾듬공동체(굿즈개발), 포천로컬푸드(경영개선) 등 총 6개 주민사업체이다.

공모에 선정된 최종 6개의 주민사업체는 향후 3년간 사업계획수립, 역량강화(교육, 견학, 멘토링), 파일럿사업(신상품 개발, 상품개선, 홍보마케팅) 등 총 7천만 원의 예산을 각각 지원받게 된다.

박선미 포천시 관광두레PD관광두레공모사업에 선정된 6개의 주민사업체가 상호협력하여 더 큰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유기적인 관계로 성장해 나가길 기대한다포천 고유 감흥을 살린 관광상품과 서비스를 개발해 포천의 관광산업이 발전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주민이 직접 만들고 운영하는 관광두레 주민사업체가 코로나 시대 포천 관광산업에 새로운 활력소가 되어 주기 바라며, 주민사업체의 성공을 위해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