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호 도의원, ‘과속방지턱 설치’ 민원 해결
상태바
김경호 도의원, ‘과속방지턱 설치’ 민원 해결
  • 변현주 기자
  • 승인 2020.09.09 12: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의회 농정해양위원회 김경호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가평)은 지난 330일 경기도의회 가평상담소에 들어온 과속 방지턱 설치 요청민원을 해결했다.

민원을 접수한 오 씨에 의하면 이 도로는 지방도 391호선(가평군 청평면 호명리 486, 관음사 일원)으로 여름철에는 특히 차량 통행이 많은 곳으로 과속으로 인한 사고 위험에 노출되어 주민들이 항상 불안해하고 있어 여러 번 민원을 제기했으나, 과속방지턱이 설치되지 않고 있어 가평상담소를 찾아왔다고 전했다.

과속방지턱은 일정 도로 구간에서 통행 차량의 과속 주행을 방지하고, 보행자 공간 확보 및 도로 경관 개선, 노상 주차 억제와 같은 부수적인 기능을 가지고 있지만 과속방지턱의 부작용에 대한 우려도 끊임없이 제기되고 있다.

김경호 의원과 장기원 상담관은 현장을 확인해 과속방지턱의 필요성을 공감하며 주민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관련 부서에 전달했다.

경기건설본부 북부 도로과는 7월 교통안전시설 심의위원회를 통해 가평경찰서와 협의 중임을 알렸고 2020년 상반기 남양주, 포천, 가평 국지도 및 지방도 도로정비공사로 호명리 산 142-20 과속방지턱(3.6m×7m), 표지판 2개소 호명리 산 140-3 관음사 입구 과속방지턱(3.6m×7m), 표지판 2개소 호명리 산 136-2 과속방지턱(3.6m×9m), 표지판 2개소를 설치 완료했음을 8일 전했다.

김 의원은 요즘 과속방지턱으로 인한 문제가 많으나 주변 교통흐름과 규격에 맞는 과속방지턱을 설치한다면 운전자 및 주민 모두 불편이 없는 과속방지턱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