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1회 전국 다문화가족 말하기대회’ 24일 개최
상태바
‘제11회 전국 다문화가족 말하기대회’ 24일 개최
  • 변현주 기자
  • 승인 2020.10.23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대면 온라인으로 전국 결혼이민자, 다문화가족 자녀 20명 참가

경기도가 24일 수원 경기도인재개발원에서 11회 전국 다문화가족 말하기 본선대회를 개최한다.

전국 다문화가족 말하기 대회는 결혼이민자와 다문화가족 자녀의 한국어 학습 동기 부여와 글로벌 인재 양성을 위해 도가 지난 2009년부터 매년 주최하고 있다.

사회적 거리두기를 고려해 비대면 온라인으로 열리며 결혼이민자의 한국어 말하기 대회와 다문화가족 자녀가 한국어와 부모 나라의 언어로 말하는 이중언어 말하기 대회두 부문으로 나눠 진행된다.

본선에는 지난 1월에 실시한 예선을 통과한 부문별 10명씩 총 20명이 참가한다. 한국생활 적응기, 자녀의 학교생활, 기본소득 등 자유주제로 겨뤄 부문별로 최우수 1, 우수 2, 장려 2, 입상 5명에게 경기도지사 상장이 수여된다.

이 밖에도 한국도자재단에서 온라인 교육용으로 만든 도자기 꾸미기 체험과 몽골 전통악기 연주 등의 부대행사가 대회의 즐길 거리를 더할 예정이다.

한편, 지난해 대회에서는 군포시 레이나 한나 따스따정이 한국 가족관계통해 효를 배우지요라는 주제로 한국어 부문 최우수상을, 화성시 이강민 학생이 농구교실 경험이라는 제목으로 이중언어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