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고 없는 코로나19, 생활 속 거리두기가 해법
상태바
예고 없는 코로나19, 생활 속 거리두기가 해법
  • 변현주 기자
  • 승인 2021.01.07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 코로나19 확진 환자 대상 감염경로 분석 결과 공개

경기 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지난해 126일부터 12일까지 4주간 관내에서 발생한 확진 환자 335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감염경로를 분석한 결과, 선행확진자 접촉을 통한 친족 간 감염이 여전히 많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감염 유형에 따른 분석 결과, 선행확진자 접촉에 의한 감염은 61%(205)였으며, 시설 이용에 의한 감염도 13%(45)를 차지했다.

특히 시는 선행확진자 접촉에 의한 감염 중 친족 간 전파에 의한 감염이 약 64%(131)에 달해 가정 내에서도 대화 시 마스크 착용, 실내 환기 및 환경소독 철저, 음식 덜어먹기 등의 예방수칙을 지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시 관계자는 최초 증상이 발현된 시점부터 검사 후 양성판정을 받기까지 평균 3.7(선행확진자 접촉을 통한 감염 평균 5.6)이 소요되는 만큼, 양성판정 확진을 받기 전까지 생활 속 언제 어디서나 2차 감염이 확산될 수 있다예고 없는 코로나에 대한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생활 속 거리두기를 지키고 증상 의심 시 즉시 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