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동파 대비 ‘24시간 비상급수대책 상황실’ 운영
상태바
구리시, 동파 대비 ‘24시간 비상급수대책 상황실’ 운영
  • 정재수 기자
  • 승인 2021.01.08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계량기 등 동파방지 위해 야간·외출시 수돗물 흘려놔야

경기 구리(시장 안승남)는 최근 강력한 북극 한파에 따른 상수관로 누수 복구 및 계량기 동파 등 동절기 급수 관련 시민 불편사항을 최소화하고 안정적인 수돗물 공급을 위한 ‘24시간 비상급수대책 상황실을 운영하고 있다.

시는 수도계량기 동파 예방을 위해 검침원들이 계량기 보호통 보온상태를 전수 조사하고 보온조치가 미비한 계량기는 헌 옷이나 스티로폼 등으로 보온조치 할 수 있도록 안내해 시민들이 사전에 안전하게 한파에 대비할 수 있도록 했다.

시 관계자에 따르면 겨울철에는 계량기통의 보온조치를 해도 동파가 발생 될 가능성이 높아 계량기 동파 예방 및 건축물 내선의 수도관 결빙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외출시 수돗물을 조금 열어두는 것이 좋으며, 수도계량기 등 동파예방을 위해 가늘게 흘리는 수돗물의 양은 가정용 수도요금으로 환산시 10시간 기준 약 50원 미만이다라고 밝혔다.

안승남 구리시장은 동절기 수도관 동파 예방을 위해 외출·야간시에는 수돗물을 조금씩 흐르도록 열어둘 것을 부탁드린다동파사고 대응을 위한 만반의 대비 태세를 구축해 수돗물 공급에 시민 불편이 없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구리시는 지난 12월 수도계량기 응급복구반을 구성하고 동파신고 접수 시 2시간 이내에 동파 계량기 교체를 완료해 시민불편 최소화에 노력하고 있으며, 그간 동파되는 사고는 20건 발생됐다. 동파신고는 031-550-8549 으로 연락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