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올해부터 ‘국민취업지원제도’ 시행
상태바
고양시, 올해부터 ‘국민취업지원제도’ 시행
  • 정재수 기자
  • 승인 2021.02.08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상위 계층 맞춤형 취업지원 서비스와 함께 구직촉진수당 지원

경기 고양시(시장 이재준)2021년부터 차상위 계층을 위한 국민취업지원제도를 추진한다.

고용노동부의 구직자 취업촉진 및 생활안정 지원에 관한 법률에 근거해 202111일부터 시행되는 국민취업지원제도는 저소득 구직자가 취업지원 서비스와 구직기간 생활안정에 필요한 생계지원을 함께 제공받을 수 있는 한국형 실업부조 제도다.

국민취업지원제도는 고용보험과 기초생활보장제도 등 기존 고용안전망의 제도적 사각지대를 해소하고자 마련됐다. 이 제도를 활용하면, 일정한 요건을 갖춘 저소득 구직자, 청년, 경력단절여성 등 취업취약계층은 맞춤형 취업지원 서비스와 함께 생계지원도 받을 수 있다.

구체적인 지원 대상은 가구소득이 중위소득 50% 이하인 재산 3억원 이하 저소득 가구의 15~69세 구직자다. 대상자에게는 취업지원과 더불어 구직활동기간 중 구직촉진수당을 월 50만원씩 6개월간, 최대 300만까지 지급한다. 국민취업지원제도 신청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국민취업지원제도 홈페이지(www.국민취업지원제도.com 또는 www.work.go.kr/kua)에서 확 인할 수 있다.

국민취업지원제도 홈페이지에서 자가진단 및 온라인 신청이 가능하며, 거주지 관할 고용센터(국번없이 1350)를 직접 방문해 신청도 할 수 있다. 신청 접수는 연중 상시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