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화전 마을관리 사회적협동조합’ 설립
상태바
고양시, ‘화전 마을관리 사회적협동조합’ 설립
  • 정재수 기자
  • 승인 2021.04.15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전 도시재생, 주민․청년․예술인들과 함께해요!

경기 고양시(시장 이재준)화전 마을관리 사회적협동조합이 지난 8일 국토교통부로부터 마을관리 협동조합으로 인가를 받았다.

마을관리 사회적협동조합은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하는 지역 내 주민들이 도시재생사업이 종료된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마을을 관리하기 위해 만드는 자생조직으로 비영리법인 형태의 사회적협동조합이다.

화전 협동조합의 조합원들은 모두 화전 도시재생주민협의체 임원들로 화전 농업인, 예술인, 양조교육자, 제조업종사자 등 다양한 경력과 역량 있는 조합원들로 구성돼 있다. 또한, 조합 설립 전부터 도시재생대학과 주민공모사업, 지역축제 등에 주도적으로 참여해왔다. 2020년 초부터는 마을관리협동조합 설립에 대한 논의를 시작으로 드론코딩교육, 화전 막걸리 교육, 그림교육, 반찬 만들기 등 사업화 마련을 위한 역량강화에 힘써왔다.

이 조합은 올해를 조직 확대와 자생력을 키우기 위한 해로 정하고 기존의 화전 도시재생 주민협의체 회원들을 조합원으로 모집해 지역 네트워크를 확장할 계획이다. 또한, 청년창업지원사업을 통해 역량 있는 청년들과 함께 루프탑, 마을커뮤니티 등 하반기에 완공될 거점공간들을 운영할 계획이다.

협동조합 사업으로는 드론코딩’,‘영상촬영교육등 드론과 관련된 역량강화교육과 화전파머스마켓’, ‘로컬푸드체험’, ‘아트상품개발등의 지역사업, 거점공간을 활용한 교육사업도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지역 환원사업도 적극 추진해 지금까지 진행해왔던 도시재생사업의 맥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경기도에서 첫 번째로 탄생한 원당 마을관리 사회적협동조합에 이어 고양시 제2호 마을관리 사회적협동조합을 통해, 도시재생의 지속가능한 모델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화전 마을관리 사회적 협동조합은 행정 절차 마무리 후 고양동부 새마을금고 화전지점과 업무협약 등을 통해 제품 판로개척 및 홍보와 지역사업 노하우 공유 등을 통해 지역 기반형 주민조직으로 활발히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